본문 바로가기

사진

(41)
그들도 청춘이 있었다.체 게바라, 간디, 만델라...세계 정치지도자 19명 추억사진 '나도 왕년엔 청춘이 있었다?' 세계적으로 유명한 정치지도자들의 젊은 시절과 최근 사진을 비교한 사진물이 해외 한 블로그에 공개돼 화제다. 총 19명의 세계 지도자들이 청춘의 추억사진 주인공으로 등장했다. 여기엔 토니 블래어, 자크 시라크, 블라디미르 푸틴 등 최근 정치인은 물론이고 체 게바라 등 시대를 풍미한 혁명가도 포함돼 있다. 특히 흥미로운 점은 히틀러, 김정일 등 독재자도 유명 정치인 리스트에 포함돼 있다는 것이다. 세계인의 사랑을 받거나 혹은 미움을 받았던 정치인들. 그들이 젊은 시절 꿈꿨던 정치는 과연 무엇이었을까. 세계지도자들의 '추억 앨범' 속으로 들어가 보자. 토니 블레어 전 영국총리는 1997년 20세기 최연소 총리로서 3기 연속 집권했다. 지난 2007년 총리 재임 10년만에 총리직..
체 게바라, 간디, 만델라...세계 정치지도자 19명 추억사진 '나도 왕년엔 청춘이 있었다?' 세계적으로 유명한 정치지도자들의 젊은 시절과 최근 사진을 비교한 사진물이 해외 한 블로그에 공개돼 화제다. 총 19명의 세계 지도자들이 청춘의 추억사진 주인공으로 등장했다. 여기엔 토니 블래어, 자크 시라크, 블라디미르 푸틴 등 최근 정치인은 물론이고 체 게바라 등 시대를 풍미한 혁명가도 포함돼 있다. 특히 흥미로운 점은 히틀러, 김정일 등 독재자도 유명 정치인 리스트에 포함돼 있다는 것이다. 세계인의 사랑을 받거나 혹은 미움을 받았던 정치인들. 그들이 젊은 시절 꿈꿨던 정치는 과연 무엇이었을까. 세계지도자들의 '추억 앨범' 속으로 들어가 보자. 토니 블레어 전 영국총리는 1997년 20세기 최연소 총리로서 3기 연속 집권했다. 지난 2007년 총리 재임 10년만에 총리직..
히틀러의 스텔스- 호루텐229 히틀러의 폭격기라고 불리는 호르텐229의 실물 크기 모형이 제작되었다. 작업은 내셔널지오그래픽과 노스롭 그루먼사가 공동으로 진행했다. 2차대전이 끝날 즈음에 미국은 독일에서 비밀공장을 발견, 그 공장에서 발견된 놀라운 형태의 나무모형은 마치 날개를 편 박쥐같은 형태를 띄고 있었다. 이 당시로서는 기괴한 모양의 전투기는 연합군의 레이더망을 피할수 있는 스텔스 기능을 갖추고 있었을거라고 추정을 하고 있다. 호사가들은 나치에게 시간이 있었더라면 이 전투기로 전세가 역전되었을 거라는 이야기도 한다. 미국 내셔널지오그래픽 채녈은 29일 관련 프로그램을 통해 히틀러의 비밀 전투가가 정말. 그리고 미국 보다 30년 앞서 스텔스 기능을 보유하고 있었는지 추적한다.
작은광고회사 ‘빅앤트’ 의 기발한 ‘반전 포스터’ 세계를 홀렸다 10명도 안 되는 직원들이 세계 광고업계를 제패했다. 세계 5대 광고제에서 수상하는 '그랜드슬램'을 이룬 것. 이들이 받은 상만 5개 주요 국제 광고제에서 15개나 된다. 한국인 박서원 대표가 운영하는 '빅앤트인터내셔널(빅앤트)'이 국내 광고사를 새로 써내려가고 있다. 대표작은 'What goes around comes around(뿌린 대로 거두리라)' 주제의 반전 포스터. 기둥에 감아 붙이는 이 포스터는 군인이 겨눈 총대가 기둥을 한 바퀴 돌아 자신의 뒤통수를 겨누게 된다. 전쟁이 복수를 낳고, 복수가 다시 전쟁을 부른다는 의미다. 이 작품은 27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페스티벌'에서 옥외 부문 그랑프리와 월드클래스 금상을 받았다. 또 지난 22일에는 칸 광고제에서 옥외 부문 은사자상을, 지난 4월..
아름다운 우주 정거장 도킹 장면 아름다운우주정거장
철인 28호, 실제로 제작~! 높이 18m에 50톤 무게의 '철인 28호 로봇'이 제작되고 있다. 최근 해외 인터넷 사이트 등을 통해 소개되면서 네티즌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는 '실제 크기 철인 28호 로봇'은 일본 고베시 와카마츠 파크에 세워질 예정이다. 유조선 등 대형 선박을 만드는 것과 비슷한 과정으로 건조되고 있는 거대 로봇은 오는 10월에 완성될 예정인데, 하늘을 향해 두 팔을 벌리고 있는 모습으로 서 있는 모습으로 제작된다. 와카마츠 파크 측은 관광객 유치를 위해 '철인 28호'를 실제 크기로 제작하는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철인 28호'는 요코야마 미츠테루의 만화에 등장하는 거대 로봇으로 애니메이션으로도 제작된 바 있다. 또 장난감 애호가들 사이에서도 큰 인기를 얻고 있는 로봇 캐릭터다.
거식증에 걸린 명화 주인공들 ANAD(National Association of Nervosa and Associated Disorders)는 음식 섭취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제시하여 거식증이나 과식증을 예방하는 미국의 식사장애예방 치료기관으로, 작품들은 거식증에 대한 올바른 인식에 앞서 관심과 심각성을 홍보하고 예방, 환기 시키기 위해 유명한 예술가들의 명화를 패러디하는 기발한 방법을 썼다. 이 작품들은 실제 미술관에 전시되었다고 한다.
세계에서 가장 더러운 관광명소 베스트5 세계적인 관광명소가 항상 깨끗하다고 생각하면 오산이다. 많은 사람들이 찾는 만큼 더 비위생적인 곳도 많다. 세계적인 여행사이트 트립어드바이저(TripAdvisor)는 세계에서 가장 더러운 관광명소 5곳을 선정해 최근 발표했다. 1위는 아일랜드 코크 주에 있는 블라니성이 차지했다. 중세시대 지은 이 성의 맨 꼭대기에는 블라니스톤이라는 석조건축물이 있는데 이곳에서 키스를 하면 언변이 좋아진다는 미신이 전해져 내려와 한해 40만 명이 넘는 사람들이 키스를 해 비위생적이다. 2위는 시애틀 시내에 있는 한 극장이 차지했다. 얼핏 평범해 보이는 이 극장을 둘러싼 벽에는 1990년대부터 관람객들이 붙여놓은 풍선껌들로 빼곡하다. 형형색색인 껌들이 보기 힘든 장관을 연출하긴 하지만, 수십만명이 씹다버린 껌들이 한데 뭉쳐..